[VOD] 나혜석 미공개 자화상, 수원시에 기증
상태바
[VOD] 나혜석 미공개 자화상, 수원시에 기증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5.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혜석의 작품 ‘자화상’과 ‘김우영 초상’이 공개됐습니다.

10일 나혜석 유족이 미공개 개인 소장품인 나혜석의 작품 2점을 수원시에 기증했습니다.

▲ 나혜석의  ‘자화상’과 ‘김우영 초상’

기증 작품은 캔버스에 그린 나혜석의 1928년 작 ‘자화상’과 ‘김우영 초상’으로 나혜석의 막내며느리 이광일 씨가 소장하고 있던 작품입니다.

‘자화상’은 서양 여성의 얼굴을 그린 듯 하지만 그림 속의 주인공은 나혜석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김우영 초상’은 나혜석의 남편 김우영을 그린 것으로 작가의 서명이 없는 미완성 작품입니다.

▲ 염태영 수원시장,  “기증해 주신 분들의 뜻을 새겨, 나혜석 선생의 작품을 수원시민이 다함께 향유할 수 있도록 공간조성과 전시 등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번 기부를 통해 기부문화가 더욱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증된 작품은 외부 전시를 통해 공개된 적이 없는 것으로 한국 최초의 여성 유화가인 나혜석의 작품 연구에 도움이 되는 중요한 자료입니다.

이광일 씨는 “나혜석의 고향인 수원에 작품을 기증해 미술사 연구에 활용하기를 바라는 마음에 기증했다”고 밝혔습니다.

▲ 기증 유가족과 함께 기념 촬영.

염태영 수원시장은 “기증해 주신 분들의 뜻을 새겨, 나혜석 선생의 작품을 수원시민이 다함께 향유할 수 있도록 공간조성과 전시 등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번 기부를 통해 기부문화가 더욱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은 내년 4월 나혜석 탄생 120주년을 기념하는 전시를 열고 기증받은 두 점의 작품을 일반에 최초로 공개할 예정입니다.

경기etv뉴스 권초롱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