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2023년 1분기 ‘이달의 소상공인’ 선정
상태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2023년 1분기 ‘이달의 소상공인’ 선정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3.0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4일(금), 오전 11시 대전 공단 본부에서‘이달의 소상공인’표창장 수여
(소상인) 금성식당 정은주 대표, 금강유통 김명숙 대표
(소공인) 비에파 윤순민 대표, 회곡양조장 권용복 대표, 사이트글라스 마준오 대표
(전통시장 상인) 낙원떡방앗간 김두용 대표

[경기eTV뉴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이영) 산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박성효)은 "14일(금), 찜갈비 밀키트·스마트스토어와 같은 판로확대를 통해 지속성장에 귀감이 된 금성식당(정은주 대표) 등 6명을 2023년 1분기 ‘이달의 소상공인’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14일(금), 소진공 박성효 이사장(오른쪽 세번째)이 2023년 1분기 이달의 소상공인 선정자와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소진공]
14일(금), 소진공 박성효 이사장(오른쪽 세번째)이 2023년 1분기 이달의 소상공인 선정자와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소진공]

‘이달의 소상공인’은 경영혁신, 서비스 개선, 기술 및 연구개발 등에 적극 노력한 소상공인을 발굴·포상해 경영의욕을 고취하고, 소상공인의 건전한 발전을 도모하고자 2022년부터 도입한 제도이다.

이번 모집에선 신청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기존 개별신청, 단체(소상공인연합회·전국상인연합회) 추천을 통한 신청방식에 소진공 사업담당자 추천을 더하고, 기존 9개에 이르던 신청서류를 3개까지 줄였다.

40여업체가 지원한 가운데 외부전문가의 평가를 거쳐 소상인 2명, 소공인 3명, 전통시장 상인 1명이 ‘이달의 소상공인’으로 최종 선정됐다.

소상인 부문에는 금성식당(강원도 원주)과 금강유통(충남 금산)이 선정됐다. 

금성식당 정은주 대표는 낙후된 상권에 위치해 있음에도 백년가게로서 특색 있는 찜갈비 레시피를 토대로 밀키트·스마트스토어 등을 통한 판로확대에 노력해 소상공인 지속성장에 귀감이 된 점을 인정받았다.

금강유통 김명숙 대표는 코로나 위기 이후 많은 어려움을 겪었으나, 주말장터, 온라인 유통 등의 신규 판로와 청년창업 관련 사회공헌으로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소공인 부문에선 비에파(서울 금천구), 주식회사 회곡양조장(경북 안동), 주식회사 사이트글라스(강원도 원주)가 선정됐다.

비에파 윤순민 대표는 대기업을 퇴사하고 창업에 뛰어들어 3D 모델을 활용해 해외수출용 디자이너 브랜드, 고가의류 브랜드를 위탁제작하며 유럽·일본·미국 등 해외에서 인정받는 우수 제품을 생산하고 있는 점을 인정받았다.

주식회사 회곡양조장의 권용복 대표는 4대에 걸쳐 120년간 양조장 가업을 승계했으며, 청와대 만찬주 납품에서 UAE에까지 수출하는 우수기업이다. 

주식회사 사이트글라스 마준오 대표는 ‘작업공구는 불편한 것’이라는 편견을 깨고 기존 수공구 대비 7배 빠른 공구를 개발해 해외 수출실적이 1년 만에 5.5배나 성장했다. 

전통시장 상인 부문에 선정된 낙원떡방앗간(인천 미추홀) 김두용 대표는 2대에 걸쳐 전통시장에서 영업 중이며, 온라인·인천공항 등 판로확대를 통해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점을 인정받았다.

박성효 소진공 이사장은 “오늘 선정된 분들은 끊임없는 경영혁신과 서비스 개선으로 다른 소상공인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면서, “이들이 나아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기업가형 소상공인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공단도 적극 지원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