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폐전자제품 자원 선순환 체계 구축으로 ESG경영 확산!
상태바
한국마사회, 폐전자제품 자원 선순환 체계 구축으로 ESG경영 확산!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2.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한국마사회(회장 정기환)가 지난 21일(목) 한국환경공단과 한국전자지품자원순환공제조합(이하 ‘E-순환거버넌스’)과 함께 한국마사회 본관에서 ‘폐전기‧전자제품 자원순환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마사회 폐전기 전자 제품 자원 순환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 [사진=마사회]
한국마사회 폐전기 전자 제품 자원 순환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정기환회장(오른쪽에서 두번째). [사진=마사회]

현장에는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 최원일 경영관리본부장과 한국환경공단 정재웅 자원순환본부장, E-순환거버넌스 정덕기 이사장 및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이번 공동 협약에 따라 마사회는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폐전기ㆍ전자제품의 친환경적 회수와 재활용을 위한 협력에 나선다. 기관별 협약의 세부 내용으로는 ▲(마사회)폐전기ㆍ전자제품을 E-순환거버넌스 인계, 재활용 적극협조 ▲(한국환경공단)원활한 회수체계 구축 위한 제도지원, 실적관리, 적정처리 모니터링 ▲(E-순환거버넌스)폐전기ㆍ전자제품을 안정적 운반, 재활용 체계 마련 및 제반비용 부담 등이다.

협약과 함께 폐전자제품 수거 현장 캠페인인 '마사회와 함께 하는 자원순환주간'이  23일부터 다음달 10월 2일 까지 2주간 열린다. 사용하던 폐전기ㆍ전자제품을 경마공원에 수거함에 제출하면 경마공원 무료입장권, 머그컵 등 기념품을 매일 선착순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수거된 물품은 E-순환거버넌스를 통해 재활용된다. 한국마사회 향후 전국의 경마공원과 지사에도 수거함을 설치해 선순환 체계를 확대할 계획이다.

한국마사회 정기환 회장은 “이번 협약체결과 캠페인이 한국마사회 사업장은 물론 우리 주변에 버려져 있는 폐전기ㆍ전자제품을 친환경적으로 회수하고 재활용하는 자원 선순환의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자연스럽게 생활화될 수 있도록 우리 모두 동참하자”고 강조했다.

이밖에도 한국마사회는 경마유관단체, 승마장 등 다양한 말산업 이해관계자과 함께 ESG 경영을 확산하는데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