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이철영 남양주시의회 의장
상태바
[신년사] 이철영 남양주시의회 의장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2.0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존경하는 73만 남양주시민 여러분!

희망찬 임인년(辛丑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이철영 남양주시의회 의장.
이철영 남양주시의회 의장.

강인하고 용맹한 호랑이의 기운을 받아 올 한해 소망하시는 일 모두 이루시고,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시길 기원합니다.

지난해는 어려움과 아쉬움이 많은 힘겨운 시간들이었습니다.

위드코로나를 염원했지만 새로운 변이바이러스는 또다시 일상을 멈추게 했습니다. 지금 이순간에도 불편함을 감내하고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고 계신 시민여러분께 진심으로 위로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사랑하는 시민 여러분,

2022년은 우리에게 어느 때보다 중요한 한 해입니다. 지방의회의 기능과 역할이 확대되고 주민 권익은 더욱 강화되는 지방자치 2.0 새 시대가 열립니다. 또한 새로운 일상을 찾아가기 위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함은 물론 인구100만 수도권 중심 도시로 도약하는 대변화의 중심에서 교통, 복지, 경제, 환경 등 모든 분야를 꼼꼼히 살펴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가야 할 시기입니다.

남양주시의회는 새로운 제도들이 제대로 정착될 수 있도록 준비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지방자치 환경에 대응하여 전문성을 갖춘 독립기관으로 거듭나도록 의정 역량을 강화해 나가겠습니다.

무엇보다 집행부와 상생의 동반자 관계를 공고히 하여 견제와 균형을 바탕으로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고 지역경제 회복과 민생 안정 정책을 시정에 반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추운 겨울에도 얼지 않고 푸른잎을 유지하는 강인한 ‘인동초’와 같이 이 시기를 함께 인내하고 더욱 단단해진 한 해가 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께서도 힘을 모아주십시오.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

제8대 시의회 의정활동도 하산의 길에 들어서고 있습니다. 등산은 올라갈 때보다 내려올 때 더 위험하다고 합니다. 중심을 잃지 않고 초심의 열정으로 오직 시민의 행복을 위해 매진하겠습니다.

시민들의 고통과 절망으로 비워진 공간을 기쁨과 희망으로 채우기 위해 끝까지 헌신하겠다는 약속을 드립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남양주시의회 의장 이 철 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