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 5월 다채로운 행사 열려
상태바
양평군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 5월 다채로운 행사 열려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1.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인의 엽서 展, 첫사랑 콘서트 등

[경기eTV뉴스] 양평군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촌장 김종희)에서는 오는 5월 14일부터 8월 29일까지 문학관 3층 수숫단 강당에서 기획전시 ‘문인의 엽서 展’을 개최한다.

양평군 황순원문학촌 행사 포스터.
양평군 황순원문학촌 행사 포스터.

이번 전시는 팬데믹 시대를 위로하는 저명 문인들의 자작시, 금언, 좌우명 등을 참여 문인의 육필로 전시하며, 전시 벽면은 3D일러스트로 표현돼 문인들의 글귀를 그래피티 미술의 느낌으로 감상할 수 있다.

참여작가는 조정래, 김홍신, 이순원 소설가 등과 신달자, 정호승, 도종환 시인 등 한국의 저명 문인 31인이 참여하며, 관람객들이 스스로 메시지를 써서 지인에게 전할 수 있는 전시기념 엽서도 무료로 배포한다.

또한, 전시 축하 공연으로 ‘첫사랑 콘서트’를 5월 15일에 비대면으로 지역 공연팀 3팀과 지역주민 12명의 시 낭송으로 진행된다.

6월 1일 이후 전시와 공연은 모두 유튜브에서 ‘소나기마을’로 검색하면 온라인으로 감상할 수 있다.

김종회 촌장은 “팬데믹 시대를 겪으며 모두가 코로나블루를 함께 감내하고 있는 지금, 국내의 저명한 문인들이 친필로 쓴 위로의 금언을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에서 전시할 수 있어 감회가 새롭다”며 이번 전시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엽서전 개최와 더불어 우리 지역의 주민들이 시 낭송과 음악공연으로 함께하는 첫사랑 콘서트를 진행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