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2020 포춘밸리 페스티벌 무기 연기 결정
상태바
포천시, 2020 포춘밸리 페스티벌 무기 연기 결정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북부 집중호우에 따른 재난대응에 총력을 기울일 것

[경기eTV뉴스] 포천시는 오는 8월 14일부터 16일까지 2박3일 일정으로 개최예정이었던 ‘2020 포춘밸리 페스티벌’을 무기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결정은 최근 경기북부 집중호우에 따른 재난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기 위함이다.

박윤국 시장은 “8월 14일까지 호우예보가 있고, 집중호우로 인해 인근 가평, 철원군 등의 인명 및 재산피해가 발생하는 상황에서 관람객 안전을 위해 부득이 페스티벌을 연기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