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상태바
화성시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0.0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화성시는 28일 진안동 다람마을LG태안자이 아파트에 거주하는 A(60·남)씨와 능동 신일해피트리 아파트에 거주하는 B(41·여)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씨는 남양읍 소재 FM파트너 소속으로 현대자동차 사원아파트에서 근무한다.

화성시청 전경
화성시청 전경

A씨의 진술에 따르면 A씨는 22일 기침, 두통 증상이 시작돼 23일 마스크를 착용한 채로 진안동 소재 연세소아과 의원을 진료차 방문 후 집에 머물렀다.

24일부터 27일까지는 집과 회사만을 오고갔다.

동료 권유로 27일 09시 52분 선별진료소인 화성디에스병원을 방문해 검사 결과 28일 09시 20분 확진 판정됐다.

A씨는 해외, 대구, 청도 방문 이력이 없으며 확진자와 별도 접촉 사실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가족 3명은 자가 격리 중으로 곧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B씨는 26일 양성 판정을 받은 수원 확진자가 23일 다녀간 김치찌개미화식당에서 근무하며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26일부터 자가 격리 중이었으며 27일 미열, 근육통 증상이 발현돼 동탄보건지소에서 검사 결과 28일 10시 확정 판정을 받았다. B씨의 가족 또한 3명으로 자가 격리 돼 곧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시는 두 명을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으로 이송하고, 확진자 자택과 주변을 방역 소독할 예정이다.

한편, 27일 확진돼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된 두 번째 환자는 28일 주민등록주소지인 수원시로 관리·이관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