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 지역상권 살린다…‘주2회 구내식당 휴무’
상태바
광진구, 지역상권 살린다…‘주2회 구내식당 휴무’
  • 권오준 기자
  • 승인 2020.0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상권 활성화위해 주2회 구내식당 휴무, 청사 인근 식당 이용 권장

[경기eTV뉴스] 광진구(구청장 김선갑)가 코로나19 여파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월 17일부터 한 달간 주 2회 구내식당 휴무에 들어간다.

광진구청 구내식당 앞에 부착된 구내식당 휴무 실시 안내문
광진구청 구내식당 앞에 부착된 구내식당 휴무 실시 안내문

구는 지난 2018년 9월부터 매달 마지막 주 금요일에 휴무를 진행하고 있었으나 최근 코로나19로 소비심리가 더욱 위축됨에 따라 지역상권을 활성화하고 서민경제에 보탬이 되고자 매주 2회(목, 금)로 확대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구청 직원 1,000여 명이 인근 식당을 이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소비위축으로 어려움을 겪는 인근 식당을 도와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직원들이 앞장서기 위해 상생운동을 벌이기로 결정했다”며, “향후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등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검토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