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를 치료하다 ‘테크니컬 러너’
상태바
문화를 치료하다 ‘테크니컬 러너’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0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11월, 초등학교 대상 시스템 점검 실시
▲ 테크니컬 러너 활동 모습. ⓒ 경기eTV뉴스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은 용인시 문화예술발전의 발판 마련을 위하여 재능기부 프로그램 ‘테크니컬 러너’를 2019년 5월부터 11월까지 용인시 관내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재단의 무대예술팀 직원들로 구성된 재능기부단인 ‘테크니컬 러너’는 용인시 관내 기관을 대상으로 공연장 및 강당 등의 음향·조명·무대 시스템 전반을 점검함으로써,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예산 낭비의 최소화는 물론 학교 내 공간 운영자들이 운영 관리를 편리하게 할 수 있도록 점검 및 교육하는 프로그램이다.

2016년부터 시작하여 올해 4년째를 맞는 ‘테크니컬 러너’ 프로그램은 2016년 주민센터 31개소, 2017년 고등학교 및 대학교 14개소, 2018년 중학교 12개소 등 사전 신청을 한 기관들을 점검했으며, 각 기관 별로 높은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올해 ‘테크니컬 러너’는 5월부터 11월까지 관내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신청을 한 초등학교는 ‘테크니컬 러너’가 직접 방문해 1일 일정으로 시스템을 점검하고, 또한 담당 교사를 대상으로 별도의 음향·조명·무대 관련 기술교육과 안전교육을 함께 진행한다.

신청을 원하는 초등학교는 상시 신청이 가능하며, 자세한 문의는 용인문화재단 무대예술팀(031-260-3343)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