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정부는 신분당선 연장사업에 대한 구체적 실행 로드맵을 제시하라”
상태바
수원시, “정부는 신분당선 연장사업에 대한 구체적 실행 로드맵을 제시하라”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9.0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는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연장사업과 관련하여 정부는 신분당선 연장사업에 대한 구체적 실행 로드맵을 제시하라고 밝혔다.

시는 경제부총리의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사업선정 발표는, 수원시민들에게 좌절감을 넘어 엄청난 분노를 안겨주었다며,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연장사업은 서울, 수원을 거쳐 화성까지 연결되는 수도권 남부지역의 대표적인 간선 철도망으로 국가 장기 플랜이라고 성토했다.

특히, 신분당선 연장사업은 이미 2003년 예비타당성 조사에서 경제성을 인정받았을 뿐만 아니라, 광역교통시설부담금 5,000억 원이 확보되어 있으며, 2006년 호매실택지개발시 정부가 해당사업 추진을 약속한바 있는 만큼, 국가 정책에 대한 신뢰도 제고를 위하여 신분당선 연장사업은 반드시 추진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오늘 발표는, 지난해 12월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광역교통 개선대책의 일환으로 신분당선 연장 추진계획의 동어반복에 불과하며, 신분당선 연장사업에 대한 확고했 실행이 담보되지 않는 원론적인 계획 발표로는 수원시민들의 실망감을 되돌리기에는 역부족이라고 설명햇다.

이에 수원시는 신분당선 연장구간에 대한 구체적 실행 로드맵을 제시해줄 것을 촉구했다.

또한 시민사회, 지역정치권과 강력한 연대와 협력을 통해 신분당선 연장사업이 반드시 추진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수원시는 ‘신분당선연장사업 T/F’를 구성, 정부의 약속이 이행될 수 있도록 행정적, 재정적 기반을 모색해 나갈 것임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