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매체 계좌 거래 유인, 전화금융 대출사기단 검거
상태바
무매체 계좌 거래 유인, 전화금융 대출사기단 검거
  • 김용석 기자
  • 승인 2014.0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콜센터 운영, 무매체 계좌 거래 등 신종수법으로 243명으로부터 총 6억 5천만원 편취

경기지방경찰청(청장 최동해) 지능범죄수사대는 광주광역시○○동 소재 아파트에 집단합숙하면서 국내에서 콜센터를 직접운영, 低신용자들 상대 대출 빙자하여 피해금을 편취한 후, 신종수법으로 통장이나 카드 없이도 입․출금이 가능한 무매체 계좌로 피해금을 인출한 전화금융 대출사기단 9명을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사기 혐의로 검거, 운영 총책 곽某(35세,남)씨와 전화유인책 최某(33세,남)·현금인출책 강某(29세,남) 등 7명을 구속하고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무매체계좌 : 통장이나 현금카드 없이 계좌번호․비밀번호․거래실행번호만으로 CD․ATM기를 이용하여 입・출금이 가능한 계좌

▲ 압수 품목

이번에 검거된 전화금융사기단 총책 곽 某(남, 35세)씨는 고향 후배들을 모집, 범행역할을 분담한 후, 아파트를 임대하여 타인명의 무선 인터넷장비(대포 와이브로)및 대포폰 등을 갖춘 후, 불특정다수에게‘씨티캐피탈입니다,신용불량자2,000만원까지대출가능’ 이라는 문자를 보내고, 이를 본 피해자가 전화를 해오면, “대출을 받기 위해서는 보증보험료 등을 선입금해야 한다”라며 보증보험료명목으로 200만원~300만원의 피해 금을 뜯어내는 등 금융기관을 사칭하여, ’13. 6. 3부터 ’14. 3. 6일까지 피해자 함 某(44세,여)씨 등 243명으로부터 약 6억 5천만원 상당을 편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 무매체 계좌 개설 유인자료


이들은, 기존 보이스피싱 조직들이 대부분 경찰 단속에 대비하여 중국 등 외국에 콜센터를 운영하며 대포물건(대포폰, 대포통장)을 이용하던 것과는 달리, 국내 도심 주거용 아파트를 임대하여 주거지내에서 집단 합숙하며 콜센터를 운영하였고, 대포통장은 구입하는 과정에서 수사기관의 추적 대상이 되고, 인출책 검거시에도 범행 입증의 중요 단서가 되는 것을 알고, 이를 피하기 위한 방법으로 무매체 계좌 거래를 이용하였다.

특히, 무매체 계좌를 이용한 현금 인출은 신종수법으로 무매체 계좌번호․비밀번호․거래실행번호 등을 알면 통장이나 현금카드 없이도 시중의 CD기,ATM기에서 쉽고 빠르게 돈을 인출할 수 있어 범행을 용이하게 하고, 검거시에도 대포통장이나 현금카드를 소지하지 않는 등 물적증거를 남기지 않아 범죄에 악용되었다고 밝혔다.

▲ 통장과 카드없이 무매체계좌로 인출한 현금

또한 특정지역 출신들로 집단합숙 하면서 결속력을 강화하는 한편, 아파트 현관문을 이중 철제문으로 설치하고, 낮에도 커튼을 치고 조용히 생활하여 주변 이웃으로부터 의심을 피해온 것으로 밝혀졌다.

한편, 이들에게 피해를 당한 함 某(44세, 여)씨는 이들 조직원으로부터 “대출을 받기 위해선 거래실적을 높여야 하는데 자신들이 거래실적을 만들어 준다”며 무매체 계좌를 보내달라고 하여 계좌번호와 비밀번호, 거래실행번호 등을 보내주었는데, 이들이 자신의 계좌를 또 다른 피해자들의 피해금액을 입․출금하는데 이용하고 있음에도, 이를 거래실적을 높이는 방법으로 생각하여 별다른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가, 다른 피해자들이 자신을 대출사기범으로 고소하는 등 2중 피해를 입었다고 했다.

이렇듯, 피해자 243명은, 보이스 피싱 사기 피해 이후, 피해사실 여부를 확인하는 경찰관에게도 보이스 피싱이 아니냐고 되묻는 등 모르는 전화에 대해 극도의 거부반응을 보여 피해자 확인 및 조사에도 애로 사항이 많았다.

경기경찰청은, 서민 상대 대출을 빙자한 동일한 사례가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범죄수익이 범죄자들에게 유용되지 않도록 범인들이 구입한 주거용 아파트 임대차보증금, 그랜져 등 중대형 고급차량 등에 대해 몰수보전 조치하고, 이번 대출사기 범행수법을 통해서 알게된 금융기관의 무매체 계좌 는 쉽고 빠르게 편취금을 인출할 수 있어 신종 범죄통로로 이용되고 있는 만큼, 금융감독원에 출금제한 등 문제점과 제도 개선사항에 대하여 통보하였다.

경찰은 무매체 계좌사용 거래시에는 계좌번호․비밀번호․거래실행번호 등을 타인에게 절대 노출하지 말고, 보안 관리를 철저히 할 것과 타인이 무매체 계좌 관련 정보를 요구할시 절대로 응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