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습적으로 건설자재 절취한 절도범 검거
상태바
상습적으로 건설자재 절취한 절도범 검거
  • 김용석 기자
  • 승인 2014.0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인천일대 건설자재 창고 침입 총 57회 1억 상당 금품 절취 피의자 검거
김포경찰서(서장 고창경)는 김포, 인천 일대의 건설자재 창고 및 야적장등에서 H빔, 용접기 등 건설자재를 57회에 걸쳐 약 1억원 상당을 절취한 A씨(44세, 남) 검거하여 상습절도 등의 혐의로 구속하고 훔친 물건을 매입한 B씨(42세, 남) 등 3명을 장물취득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조사 결과, 피의자 A씨는 운영하던 회사가 부도가 나자 생활고에 시달리다 지난 1. 17. 01:00경 김포시 황어로 소재 모 건설회사 자재창고에 침입하여 시가 300만원 상당의 H빔, 용접기 등의 건설자재를 훔쳐 고물상에 처분하는 등 2013. 10. 19부터 2014. 2. 26경까지 김포, 인천 일대의 건설자재 창고 및 야적장에서 H빔, 용접기, 샤프트 등을 57회에 걸쳐 약 1억원 상당을 훔쳐 고물상 3개소에 고물로 처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포경찰서(서장 고창경)는 김포, 인천 일대의 건설자재 창고, 야적장 등에서 H빔, 용접기 등 건설자재를 57회에 걸쳐 약 1억원 상당을 절취한 A씨(44세, 남) 검거하여 상습절도 등의 혐의로 구속하고 훔친 물건을 매입한 B씨(42세, 남) 등 3명을 장물취득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김포경찰서 관계자에 따르면 한강신도시 개발로 인해 공사현장 등에서 발생하는 절도사건에 대해 집중 수사할 예정이다.

경찰은 관내 공사현장 및 자재창고에서 H빔 등 도난신고가 많이 발생하자 수사착수 CCTV등으로 용의차량동선을 파악하여 용의자를 검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