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드림포(For)청년통장 첫 만기자 배출, 1000만원 수령
상태바
인천 드림포(For)청년통장 첫 만기자 배출, 1000만원 수령
  • 정춘용 기자
  • 승인 2022.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 만기자 180명, 3년간 월 10만원씩 저축액에 시 지원금 640만원 더해
청년근로자들 장기근속 유지와 목돈마련 지원 위해 시작

[경기eTV뉴스]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에서 추진 중인 청년 재직자를 위한 ‘드림포(For)청년통장’이 지난 2019년 사업시작 후 처음으로 만기자를 배출했다.

3년 만에 만기가 도래한 180명의 청년근로자들은 적금 1천만 원의 목돈을 수령했다.

‘드림포(For)청년통장’은 중소·중견기업에 재직하고 있는 청년근로자가 매월 10만원씩 총 360만원을 저축하면, 3년 후 인천시 지원금 640만원을 더해 1000만원의 목돈 마련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청년근로자들의 장기근속 유지와 목돈마련 지원을 위해 시작됐으며, 2019년 310명으로 시작해, 2020년 450명, 2021년 660명으로 늘어, 올해 선발자는 770명에 달한다. 현재까지 총 2190명이 참여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재직기간, 연봉기준 등 자격기준을 대폭 완화해 더 많은 청년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인천시는 현재까지 선발된 청년근로자들에게 2025년까지 136억원을 투입해 지원할 예정이며, 신규 대상자 선정을 위해 추가 예산도 확보 검토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