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선8기 이천시,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상생 협력 합의문에 서명
상태바
민선8기 이천시,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상생 협력 합의문에 서명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2.0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이천시(시장 ‘김경희’)는 지난 5일 용인시 원삼면 일대에 조성되는 반도체 클러스터 간담회에 참석하여 반도체 클러스터의 성공 추진 및 상생협력 공동 합의문에 서명했다고 밝혔다.

민선8기 이천시,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상생 협력 합의문에 서명.
민선8기 이천시,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상생 협력 합의문에 서명.

이날, 반도체 클러스터 현장 사무실에는 김경희 이천시장을 비롯해 김동연 경기도지사, 이상일 용인시장, 김보라 안성시장, 이충우 여주시장, 곽노정 SK하이닉스 대표이사 사장, 김성구 용인일반산업단지㈜ 대표이사, 박경일 SK에코플랜트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조성사업에 대한 추진상황 및 경기도 반도체 지원방안 보고를 시작으로, 각 지역 현안, 애로·건의사항을 공유하고 반도체 클러스터의 성공적인 추진과 상생협력 공동 합의문 서명을 위하여 자리가 마련됐다.

공동합의문에는 정부의 ‘K-반도체 벨트’ 완성과 반도체 산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함께 노력하고 각종 규제 및 행정절차의 간소화, 지역 상생협력 체제 구축에 협력한다는 내용이 담겼으며,

이 자리에서 시는 반도체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이천-용인간 국지도 84호선 연결도로를 조속히 개설해 줄 것과 이천세라믹종합솔루션센터 건립사업의 사업비 일부인 20억원을 특별조정교부금으로 지원해 줄 것을 경기도에 요구했다.

국지도 84호선은 이천시 대월면과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을 잇는 23.9km에 해당하는 4차선 도로로 SK하이닉스 이천공장과 용인공장의 유기적 연결을 통해 반도체 업계에서는 물류비용을 절감할 수 있으며, 세라믹종합솔루션센터는 반도체용 소재 및 부품 시제품 생산 테스트베드를 확장하는 사업을 통해 반도체 소부장 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수 있다.

시는 반도체 등 첨단산업을 집중 육성하여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겠다는 각오로 반도체 연구단지와 소부장 협력업체 공단 조성, 지식산업센터와 첨단인재 양성을 위한 IT대학 유치 등을 민선 8기 제1호 공약으로 삼고 중점적으로 추진하겠다는 포부를 밝혀 대한민국 대표 첨단산업의 메카로 우뚝 서겠다는 이천시의 향후 행보에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