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찾아가는 양성평등 교육으로 성평등 문화 확산 앞장
상태바
용인시, 찾아가는 양성평등 교육으로 성평등 문화 확산 앞장
  • 권혁태 기자
  • 승인 2022.0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용인시가 ‘2022년 찾아가는 양성평등 교육’을 시작했다.

처인구 백암면사무소에서 열린 찾아가는 양성평등 교육 모습.
처인구 백암면사무소에서 열린 찾아가는 양성평등 교육 모습.

시는 지역사회 성평등한 문화 확산과 시민들의 성인지 감수성을 높이기 위해 청소년, 노인, 군부대, 마을지도자, 시민단체 등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양성평등 교육을 운영하고 있다.

교육은 데이트 폭력 예방부터 노인의 성과 건강, 여성친화마을만들기, 가족의 다양성과 가족 내 성역할 다시 보기, 성평등한 아이로 키우기, 사회 현상들을 통해 드러난 불평등 이해하기 등 대상별 맞춤형으로 진행된다.

시는 앞서 지난 1일 백암면사무소 대회의실에서 마을 이장 58명을 대상으로 첫 번째 교육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는 ‘마을리더에게 필요한 성인지 감수성’을 주제로 성인지 감수성의 의미, 일상에서 나타나는 성차별 사례, 바뀌고 있는 일상에서의 성평등 사례 등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졌다.

교육은 오는 12월까지 계속되며, 신청 방법은 여성가족과 여성정책팀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찾아가는 양성평등 교육은 성평등 의식 확산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양질의 교육으로 성평등한 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