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농업·농촌 전기차 충전 인프라 보급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 체결
상태바
농협, 농업·농촌 전기차 충전 인프라 보급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 체결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2.0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는 전기차 충전인프라 구축을 통해 농업인 전기차 충전 편의성을 높이고 농촌지역에 친환경에너지 보급을 활성화하고자 SK시그넷, SK에너지와 30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농협경제지주는 농업・농촌 전기차 충전 인프라 보급 활성화를 위해 30일 SK시그넷, SK에너지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농협]
농협경제지주는 농업・농촌 전기차 충전 인프라 보급 활성화를 위해 30일 SK시그넷, SK에너지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농협]

SK시그넷은 전기차 충전소의 설치, SK에너지는 시스템운영과 고객서비스 부문에서 협업할 예정이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농협경제지주는 전기차 충전서비스 제공을 위한 첫 발을 내딛게 됐다.

농협은 최근 급속히 증가하고 있는 농촌지역 전기차 충전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충전사업 진출을 추진해 왔으며, 환경부가 실시하는 ‘2022년 지역별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 사업’에 참여해 이번에 5개 농협주유소에 전기차충전소를 설치해 시범운영할 계획이다.

농협은 주유소 부대시설을 활용한 전기차 충전 시범사업을 통해 운영노하우를 축적하고 사업성을 검토해 향후 하나로마트, 자재센터, 금융점포 등 다양한 사업장으로 충전기 보급 확대를 추진할 예정이다.

현재 관련법에 따라 농협은 주유소 부대시설로만 충전사업이 가능한 상황이기 때문에, 이를 위해서는 법 개정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날 업무 협약식에 참석한 농협경제지주 김옥주 영농자재본부장은 “주유소 외 경제사업장에 전기차 충전사업을 확대하기 위해 정부와 협의 중에 있으며, 이번 업무협약을 발판으로 농촌지역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강화해 친환경에너지 보급 확대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