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청년 인재 발굴 위한 ‘월드클래스 10년 프로젝트’ MOU 체결
상태바
KT&G, 청년 인재 발굴 위한 ‘월드클래스 10년 프로젝트’ MOU 체결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2.0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 (재)부산테크노파크와 업무협약 체결…지역 숨은 인재 발굴 및 육성

[경기eTV뉴스] KT&G(사장 백복인)가 부산광역시, (재)부산테크노파크와 ‘월드클래스 10년 프로젝트’ 업무협약을 지난 14일 부산시청 국제의전실에서 체결했다.

이상학 KT&G 부사장(오른쪽)과 김윤일 부산광역시 경제부시장(가운데), 김형균 (재)부산테크노파크 원장(왼쪽)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 KT&G]
이상학 KT&G 부사장(오른쪽)과 김윤일 부산광역시 경제부시장(가운데), 김형균 (재)부산테크노파크 원장(왼쪽)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 KT&G]

‘월드클래스 10년 프로젝트’는 부산지역 청년 인재들이 글로벌 리더로 도약할 수 있도록 발굴하고 육성하는 프로그램으로, 2030년까지 매년 △문화예술 △전문가 △이슈리더 분야에 응모한 지원자 중 총 3명을 선정해 3년간 역량개발을 지원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상학 KT&G 지속경영본부장(부사장)과 김윤일 부산광역시 경제부시장, 김형균 (재)부산테크노파크 원장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KT&G는 ‘상상마당 부산’을 통해 △사업홍보 및 청년 인재 발굴 △컨설팅 △선정자 역량 개발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각 기관은 이번 협약으로 부산지역의 잠재력 있는 청년 인재들이 글로벌 리더 및 세계적인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심영아 KT&G 사회공헌실장은 “KT&G는 ‘상상마당 부산’을 개관하며 부산지역 청년 인재들의 성장을 지원해왔다”며, “이번 ‘월드클래스 10년 프로젝트’를 계기로 ‘상상마당 부산’이 지역 청년 인재들의 등용문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T&G는 청년 창업가들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사회혁신 창업가 육성 프로그램인 ‘상상스타트업캠프’를 지난 2017년부터 운영해왔다.

올해로 6기가 운영되고 있으며 지금까지 총 97개 창업팀 배출, 고용창출 745명, 누적 매출 약 200억원을 달성했다. 또한, 국내 소셜벤처의 메카인 서울 성수동에 청년창업 전용공간인 ‘KT&G 상상플래닛’을 지난 2020년 개관하고, 창업 실무 비즈니스 코칭과 멘토링 서비스 등 다양한 청년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이밖에도, KT&G 상상마당을 통해 인디밴드와 신진 예술가를 지원하고, 상상유니브에서는 대학생들의 마케팅 역량 향상을 돕는 등 다양한 청년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