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비행장 이전…또 하나의 판교, 대한민국의 실리콘밸리로 개발
상태바
수원 비행장 이전…또 하나의 판교, 대한민국의 실리콘밸리로 개발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1.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겸, “수원과 화성이 함께 손잡고 협력하자”

[경기eTV뉴스] 김희겸 수원미래발전연구소장은 29일 SNS에 글을 올려 “수원비행장은 반드시 이전돼야 하며 내년 화성시장에 출마하는 후보와 수원시장 후보가 지역 발전을 위해 공동 공약으로 발표하고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희겸 수원미래발전연구소장 SNS.
김희겸 수원미래발전연구소장 SNS.

김 소장은 또 페이스북 글에서 “지역 간의 상생발전을 위한 협의와 보상이 따라야 한다고 주장하고 이전 부지는 수원과 화성의 미래 발전을 위해 제대로 활용돼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특히, 수원비행장 이전부지는 향후에 “또 하나의 판교, 대한민국의 실리콘밸리로 개발하여 수도권 남부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의 미래 발전을 위한 전초기지로 만들어야 하고 4차 산업중심의 대규모 첨단 연구 및 생산단지로 개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와 함께 수원시의 입장에서는 장기계획으로 영통소각장도 비행장 이전부지로 이전할 수 있다는 점을 피력했다.

김 소장은 수원은 땅이 부족하기에 미리 체계적으로 준비해 행정 기초시설들을 어떻게 비행장 이전 부지에 넣을 수 있을 것인가를 고민해야 할 것이라는 점도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