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도시 부평, 도심 속 야외 휴게 공간 ‘굴포빛누리’ 조성
상태바
문화도시 부평, 도심 속 야외 휴게 공간 ‘굴포빛누리’ 조성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1.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부평구 문화도시센터는 1일 굴포누리 기후변화체험관 내 갈산유수지 약 6700㎡ 면적에 ‘굴포빛누리’를 조성하고 점등식을 진행했다.

문화도시 부평, 도심 속 야외 휴게 공간 ‘굴포빛누리’ 조성.
문화도시 부평, 도심 속 야외 휴게 공간 ‘굴포빛누리’ 조성.

12월의 시작을 아름다운 빛으로 점등한 ‘굴포빛누리’는 기존에 조명이 없어 이용하지 못했던 갈산유수지의 야간 경관을 LED조명으로 디자인해 구민들이 다양한 도시의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수 있도록 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배익한 재즈오케스트라, 찾아가는 문화마실의 팝페라팀 일리브로가 시민을 위한 아름다운 화음으로 축하 공연도 펼쳤다.

200여 가지의 형형색색 조명과 포토존으로 조성한 ‘굴포빛누리’는 연중무휴 매일 오후 6~11시까지 운영하며 상시 개방된 공간으로 시민 누구나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한편, 부평구는 지난 1월 법정 문화도시로 지정됐으며, 5년 동안 국비를 지원받아 지역 스스로 도시의 문화 환경을 기획하고 시민들이 가까운 곳에서 문화로 삶을 충전할 수 있는 지속 가능한 문화도시 조성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