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춘 시장, 유엔 국제상거래법위원회 사무국장 및 법무부장관 접견
상태바
박남춘 시장, 유엔 국제상거래법위원회 사무국장 및 법무부장관 접견
  • 정춘용 기자
  • 승인 2021.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UNCITRAL~법무부, 역할증대 협력방안 논의

[경기eTV뉴스]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은 11월 3일 인천시를 방문한 안나 주빈브레 (Ms. Anna Joubin-Bret) 유엔 국제상거래법위원회(UNCITRAL) 사무국장과 박범계 법무부 장관을 만나 국제상거래위원회(UNCITRAL)의 역활 증대와 인천시와의 협력방안에 관한 의견을 나눴다.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이 3일 송도 G타워에서 박범계 법무부장관, 아나 주빈브렛 UNCITRAL 사무국장과 UNCITRAL 행정·재정 약정 갱신 양해각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이 3일 송도 G타워에서 박범계 법무부장관, 아나 주빈브렛 UNCITRAL 사무국장과 UNCITRAL 행정·재정 약정 갱신 양해각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재 송도 경제청(G타워) 건물에 자리 잡고 있는 유엔 국제상거래법위원회 아시아·태평양 지역센터(UNCITRAL RCAP)는 그동안 2018년 인천무역법 포럼 등 굵직한 국제회의 등을 개최해 인천을 세계 속에 지속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국제무역법의 단계적인 조화와 통일을 촉진하기 위해 1966년 12월에 유엔총회 결의에 의해 설립된 유엔 조직인 UNCITRAL은 본부가 현재 오스트리아 비엔나에 있으며 이번에 방문한 안나 주빈브레 국장은 그 본부의 수장이다.

박남춘 시장은 “행·재정 갱신을 축하하며 앞으로 UNCITRAL RCAP가 인천에서 더욱 발전하는 국제기구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하며 “인천시는 이런 국제기구 지원으로 국제사회와의 공존·발전을 지향 하는 미래 선도 도시로 앞장 설 것이며 또한 그러한 역할에 크나큰 사명감과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박범계 법무부 장관에게 법무부가 운영하는 해외진출 중소기업 법률자문단을 우리 인천시가 필요할 때 언제든지 파견해 달라고 요청하면서 인천의 중소기업 해외 진출 시 분쟁관련에 매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