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타면 30% 할인받는 택시 ‘아이모아(I-MOA)’ 서비스
상태바
함께 타면 30% 할인받는 택시 ‘아이모아(I-MOA)’ 서비스
  • 정춘용 기자
  • 승인 2021.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26일부터 송도·남동산단에도 지능형 합승택시 운영 개시

경로가 유사한 동성 승객과 합승하는 똑똑한 택시

[경기eTV뉴스]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지난 4월 영종에서 전국 최초로 운영을 시작한 지능형 합승택시 아이모아(I-MOA) 서비스를 송도와 남동산단을 대상으로 10월 26일부터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아이모아(I-MOA) 택시’는 전용 호출앱으로 택시를 호출해 이동 중 같은 방향 승객과 동승 시 30%씩 할인을 받고 택시기사는 140%의 수익을 얻는 신개념 합승서비스이다.

인천시가‘국토부 스마트시티 챌린지사업’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아이모아(I-MOA) 택시’는 합승을 통해 요금 감면 효과를 높이고 안전과 편의성을 개선한 새로운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로 다음과 같은 특징이 있다

▲8Km이내의 단거리 합승 서비스 ▲합승 시 승객은 요금의 30%를 할인받고 택시기사는 140% 수익을 얻는 서비스 ▲‘하차등’ 설치로 승객 하차시 안전성 강화 ▲실명인증을 통해 동성간 합승만 허용하고, 앞/뒤 지정좌석제로 운영 ▲서비스 이용 시 범죄 안심보험에 자동 가입되는 등 안전한 택시 서비스이다

김지영 시 스마트도시담당관은 “인천시가 시민·기업과 함께 지역맞춤형 스마트 모빌리티 개발에 적극적으로 나서 스마트 대중교통을 선도하고 시민이 체감하는 모두가 행복한 스마트도시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