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500가구 미만 공동주택에 자동심장충격기 설치 지원
상태바
성남시 500가구 미만 공동주택에 자동심장충격기 설치 지원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1.0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상 설치 의무시설에 포함되지 않은 500가구 미만 공동주택에 자동심장충격기를 지원한다.

성남시청 전경.
성남시청 전경.

자동심장충격기는 갑자기 심정지를 일으켰을 때 환자의 심장 상태를 자동으로 파악하고 전기충격을 가해 심장 박동을 다시 살리는 응급 장치다.

설치 대상 공동주택은 지역별로 수정 17곳, 중원 11곳, 분당 23곳 등 모두 51곳이다.

이를 위해 1억2500만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이달 말일까지 설치에 나선다. 단지별 자동심장충격기 관리책임자도 지정해 심폐소생술·응급처치 등 관련 교육을 병행한다.

현재 성남지역 내 자동심장충격기가 설치된 곳은 법정 의무시설인 500가구 이상 공동주택, 성남·탄천종합운동장, 야탑동 종합버스터미널, 의료기관 등 909곳이다.

이번 설치를 마치면 모두 960곳으로 늘게 된다.

성남시 수정구보건소 관계자는 “심정지와 같은 응급상황 발생 때 신속 대응할 수 있도록 법정 비의무시설에 자동심장충격기 설치를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