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맞춤시니어클럽, 시장형 노인일자리 ‘올드장금씨댁 반찬 가게’ 개업
상태바
안성맞춤시니어클럽, 시장형 노인일자리 ‘올드장금씨댁 반찬 가게’ 개업
  • 오재빈 기자
  • 승인 2021.0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르신들의 손맛을 더한 엄마표 반찬 가게

[경기eTV뉴스] 김보라 안성시장은 28일, 안성시 노인일자리 지원 사업으로 추진된 ‘올드장금씨댁 반찬 가게’의 개업식에 참석해 노인일자리 신규 사업단 개업을 축하했다.

안성맞춤시니어클럽, 시장형 노인일자리 ‘올드장금씨댁 반찬 가게’ 개업
안성맞춤시니어클럽, 시장형 노인일자리 ‘올드장금씨댁 반찬 가게’ 개업

‘올드장금씨댁 반찬 가게’는 안성시 노인일자리 전담기관인 안성맞춤시니어클럽에서 소규모 매장 운영을 통해 일자리를 창출하는 시장형 사업단으로, 만60세 이상 어르신 10명이 근무하면서 가족에게 집밥을 제공하는 마음으로 정성껏 만든 반찬을 판매하고 점심에 한해 식당을 운영한다.

또한, 향후 사업을 확장하여 도시락 배달사업도 함께 병행할 예정이며, 운영수익금은 참여 어르신들의 인건비와 노인일자리 사업운영을 위해 사용하게 된다.

이날 개업식에 참석한 김보라 시장은 “일자리 참여자분들께서 즐겁게 일하시면서 노후소득을 마련하실 수 있도록 앞으로도 어르신들에게 보람을 주고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일자리를 발굴해 지속적으로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성시는 올해 노인일자리 1000개를 추가 확충하고자 맞춤형 일자리 지원 사업으로 시비 36억원을 투입했으며, ‘올드장금씨댁 반찬 가게’는 맞춤형 일자리 사업의 첫 시장형 사업단으로 초기투자비 5000만원과 10명의 일자리 참여자 활동비 등 2600만원을 포함해 총 7600만원의 보조금이 지원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