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도로 편의점 종업원 위협, 특수강도 피의자 검거
상태바
과도로 편의점 종업원 위협, 특수강도 피의자 검거
  • 오재빈 기자
  • 승인 2013.0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벽시간대에 여자 혼자 근무하는 편의점에 침입하여 흉기로 종업원을 위협
안성경찰서(서장 김균철)는 7. 14. 05:18경 안성시 대덕면 내리 소재 GS25시 안성타운점에서 심야시간에 여자 종업원(한○○, 20세)이 혼자 근무하고 있는 것을 알고 미리 준비한 과도칼을 들고 침입 협박하여 계산대에 있는 소형금고 문을 열어 현금 29만원 상당을 강취해 도주한 피의자 정 某(33세, 남)씨를 검거했다.

경찰관계자에 의하면 피의자 정 씨는 생활비 등을 마련하기 위해 심야시간대 여자종업원이 혼자 근무하는 편의점에 침입하여 현금을 강취할 마음을 먹고 범행을 사전에 계획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피해자 신고를 접수받고 신속히 출동하여 도주로를 차단하고 목격자의 제보에 따라 피의자가 도주한 방향으로 약 500미터를  추적하여 오피스텔 건물 5층 계단에 숨어 있는 피의자를 검거했다.

또한 피의자를 검거하는 과정에서 피의자가 범행에 사용하였던 과도로 자해소동을 벌였지만 안성의료원 응급실로 긴급히 후송 하고 봉합 수술하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 졌다.

경찰은 이들의 여죄를 캐는데 주력하는 한편, 조사 후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균철 안성서장은 신고유공자에 대하여 감사의 뜻으로 신고포상금 및 감사장을 수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