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문화가 있는 날 ‘문화청춘 서포터즈’ 활동 개시
상태바
2021 문화가 있는 날 ‘문화청춘 서포터즈’ 활동 개시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1.0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층위의 용인시민 10명 선발된 ‘문화청춘 서포터즈’
시민 주체로 프로그램 운영하며‘문화도시 용인’으로 발돋움

[경기eTV뉴스]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은 ‘2021년 문화가 있는 날 지역특화프로그램 지원사업’ <우리 모두 문화로 청춘이네>의 시민 참여와 홍보를 위해 모인 10명의 용인시민이 ‘문화청춘 서포터즈’가 돼 5월부터 본격적인 서포터즈 활동을 시작한다. ‘문화청춘 서포터즈’는 지난 1일(토) 보정역 생활문화센터에서 발대식을 진행했다.

문화청춘서포터즈가 문화도시 용인 추진을 응원하고 있다.
문화청춘서포터즈가 문화도시 용인 추진을 응원하고 있다.

‘우리 모두 문화로 청춘이네’ 사업은 5월부터 10월까지 매월 문화가 있는 날에 생활문화를 기반으로 용인시가 문화도시로 발돋움하고 시민이 주체가돼 문화로 화합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와 용인시로부터 1억 3천만 원을 지원받아 기획됐으며, 문화청춘 서포터즈의 프로그램 홍보를 통한 시민 참여와 현장 모니터링 피드백을 실시간 반영할 예정이다.

문화청춘서포터즈는 문화예술에 관심이 높은 다양한 연령대의 용인시민 10명으로 구성됐으며, 6개월의 활동기간 동안 문화가 있는 날 프로그램 우선 참여, 프로그램 참여시민 의견 청취, 온라인 홍보 및 입소문을 통한 ‘우리 문화로 청춘이네’ 프로그램 홍보에 참여하며 ‘문화도시 용인’ 추진에 함께할 예정이다.

현재 용인시는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관하는 제4차 법정문화도시 지정 공모를 준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