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2021년 희망나눔 프로젝트’ 협약 체결
상태바
용인시, ‘2021년 희망나눔 프로젝트’ 협약 체결
  • 권혁태 기자
  • 승인 2021.0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이마트 7개점…총 2억4000여만원 상당 지원 예정

[경기eTV뉴스] 용인시가 29일 관내 이마트 7개점과 ‘2021년 희망나눔 프로젝트 사업’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이 29일 관내 이마트 7개점과 함께하는 2021년 희망나눔 프로젝트 협약을 체결하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백군기 용인시장이 29일 관내 이마트 7개점과 함께하는 2021년 희망나눔 프로젝트 협약을 체결하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희망나눔 프로젝트는 민·관의 상호협력을 통해 지역의 소외계층을 지원하고 지역 주민의 복지향상을 위해 지난 2014년부터 시와 관내 이마트 7개점(용인·동백·흥덕·죽전·보라·수지·TR구성)이 협약을 맺고 함께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이마트 7개점은 지난해까지 긴급구호비, 장애인복지시설 화장실 설치, 희망환경그림대회, 희망김장축제, 난방용품키트 등 시에서 진행하고 있는 사업에 총 9억3000만원 상당의 후원금 및 물품을 지원했다.

올해는 ▲어버이날 보양식키트 ▲아동청소년 영양간식키트 ▲쿨한 여름을 위한 여름용품 ▲여름김장김치 나눔행사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난방용품키트 ▲저소득층 지원을 위한 바자회 물품나눔 등 6개 사업에 총 2억4천200만원 상당의 후원금 및 물품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날 시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백군기 시장을 비롯해 강정모 이마트 판매3담당, 7개점 지점장 등이 참석했다.

백군기 시장은 “용인지역 이마트 7개점은 매년 지역사회에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고 더불어 사는 사회를 만드는데 크게 공헌하고 있다”며 “나눔의 마음들이 더욱 확산되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희망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후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