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6개 유관기관과 기업옴부즈만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인천 남동구 6개 유관기관과 기업옴부즈만 업무협약 체결
  • 정춘용 기자
  • 승인 2019.0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통강화로 기업의 고충민원 해결에 앞장

인천 남동구가 지역 기업들의 고충민원 해결을 위해 기업인들과의 소통강화에 나섰다.

인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에 따르면 지난 31일 중소벤처기업공단 인천지역본부 등 6개 유관기관과 남동구 기업옴부즈만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중소기업 규제를 발굴해 개선하고, 상호 협력하는 행정서비스 체계를 구축해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려는 취지다.

▲ 인천 남동구 6개 유관기관과 기업옴부즈만 업무협약식 ⓒ 경기eTV뉴스

남동구 기업옴부즈만 업무협약은 남동구를 비롯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인천지역본부), 인천테크노파크, 인천지식재산센터, 한국산업단지공단(인천지역본부), 한국무역협회(인천지역본부), 인천신용보증재단 등 총 7개 기관이 참여 했다.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과 더불어 규제개선 간담회도 함께 진행됐다. 남동구 기업옴부즈만은 중소기업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권익을 대변하고, 중소기업을 대리해 정부 규제 모니터링과 개선에 기여하는 역할을 맡는다.

특히, 수요자 중심 맞춤형 규제개선을 위해 각 기관별 실무자 중심으로 구성했다. 이날 간담회에선 기업의 다양한 규제 및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부서 및 기관 간 다양한 논의가 이뤄졌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기업옴부즈만의 활동을 통해 중소기업의 실질적인 규제개선 방안을 마련하고, 다양한 기업지원 사업으로 중소기업이 구와 함께 상생하고 세계시장으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