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시내버스 무료와이파이 서비스
상태바
인천시 시내버스 무료와이파이 서비스
  • 정춘용 기자
  • 승인 2019.0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1일부터 시내버스 271대 서비스 개시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버스를 이용하는 시민이면 누구나 무료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는‘시내버스 무료와이파이 서비스’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민선 7기 민생해결 과제인‘공공와이파이 확대구축을 통한 통신비 절감’의 일환으로 시내버스 1,900대에 대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협약을 체결하여 1:1 매칭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버스 공공와이파이 사업은 1차와 2차로 나누어 추진된다. 1차 사업은 271대의 버스에 와이파이를 구축하여 그동안 시범운영을 거쳐 서비스를 개시하게 되었으며, 2차 사업은 1,629대의 버스에 와이파이를 구축하여 9월부터 서비스를 시행한다.

5월1일부터 무료와이파이 서비스가 적용되는 시내버스는 2번, 2-1번, 8번, 8A번, 10번, 11번, 15번, 16-1번, 45번, 72번, 80번, 87번 총 12개 노선이 해당된다.

시내버스 와이파이를 이용하려면 특정 이동통신사 구분 없이 개인 휴대폰 무선 네트워크 설정에서‘PublicWifi@BUS_Free_노선번호 또는 PublicWifi@BUS_Secure_노선번호'로 한번만 설정해 놓으면 된다.

김경아 정보화담당관은 “버스 공공와이파이가 설치되어 통신비절감 및 정보격차 해소 등 시내버스 이용객의 편의성과 생활에 편리함을 더할 것”이라며, “달리는 차안에서 목적지까지 데이터 걱정 없이 무료와이파이를 이용할 수 있어 생활비 절감과 무선인터넷 사용 등 편의제공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한, “시내버스 외 시 전역에 공공와이파이 구축을 위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우선설치지역을 선정하여 2020년부터 단계적으로 공공와이파이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