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사랑의 온도탑’ 제막
상태바
안양시 ‘사랑의 온도탑’ 제막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8.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탄과 연말연시를 맞아 온정을 전하는 상징이 될 사랑의 온도탑이 안양에 모습을 나타냈다.

안양시(시장 최대호) ‘희망 2019 나눔캠페인’을 테마로 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이 14일 범계역 롯데백화점 광장 앞에서 있었다.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주관한 이날 제막식에는 최대호 안양시장과 김선화 안양시의회 의장, 강학봉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사랑의 열매 나눔봉사단 등 70여명이 한자리에 모였다.

제막식에서는 공식 나눔캠페인 출발을 알리고 온도탑 100도를 기원하는 카드섹션과 퍼포먼스가 진행됐다.

제막식을 시작으로 내년 2월까지 모금액 9억원을 목표로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위한 나눔문화를 확산시키게 된다.

사랑의 온도탑은 목표액의 1%인 9백만원의 성금이 모금될 때마다 1도씩 온도가 올라간다.

시민들은 사랑의 온도탑에 설치된 카드단말기를 이용해 성금을 기부할 수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사랑의 온도탑이 펄펄 끓어 안양지역에 나눔문화를 확산시키는 역할을 기대한다며, 시민들의 많은 성원을 부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