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품바고수들 용인서 신나는 놀이판 연다
상태바
전국 품바고수들 용인서 신나는 놀이판 연다
  • 오재빈 기자
  • 승인 2018.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21~22일 실내체육관서 팔도품바 페스티벌
품바계 아이돌 버드리, 여성품바 아랑이...전국 품바고수 총 출동

전국의 품바 고수들이 흥겨운 놀이판을 벌이는 축제가 용인시에서 열린다.

용인시는 오는 21~22일 처인구 마평동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전국 팔도의 15개팀이 품바공연을 선보이는 ‘용인 팔도품바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지난해 7월 한국민속촌 야외공연장에서 열린 팔도품바경연대회를 용인실내체육관으로 옮겨서 여는 것이다.

’孝(효)를 다하는 축제‘라는 이름이 붙은 이 축제엔 시민 누구나 무료 입장할 수 있다.

지난해 민속촌 품바경연서 장원을 한 부부품바 ‘칠도와 삼순이’와 장려상을 받은 신세대 부부품바 ‘아름이와 보람이’, 품바 대중화에 앞장서는 여성품바 ‘아랑’, 30년 이상 무대에 선 품바명인 ‘길손’ 등 전국의 품바 고수들이 무대에 오른다.

특별공연으로 품바계의 아이돌로 유투브에서 인기몰이 중인 품바여신 ‘버드리’의 무대가 마련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외에도 순심이, 최고야(강원도), 신고산(제주도), 유달산, 달봉이(충청도), 깡통(경상도), 미친년, 양푼이(전라도) 등 전국 각지의 품바들이 출연한다.

또 트로트 가수 홍진영, 금잔디의 축하공연도 마련돼 축제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킬 예정이다.

시는 ’효‘를 주제로 한 품바축제의 취지를 살리고자 ’부모님 전 상서‘라는 편지글로 초청장 2500매를 만들어 읍면동에 배포했다.

행사장 외부에선 옛 시골장터 화장품 보부상의 흥과 애환을 표현하는 ‘동동구리무 품바공연’도 열린다. 푸드트럭존에선 추억의 꽈배기와 닭꼬치 등 간식과 음료를 판매한다.

시 관계자는 “해학과 풍자가 가득한 익살스러운 품바공연이 부모님과 함께 축제장을 찾은 시민과 관광객에게 감동과 웃음을 선사할 것”이라며 “효를 다하는 축제가 되도록 많은 시민들이 부모님과 함께 즐기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