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더불어민주당 수원시장 후보, 페이스북 통해 “공명선거에 임할 것” 입장 밝혀
상태바
염태영 더불어민주당 수원시장 후보, 페이스북 통해 “공명선거에 임할 것” 입장 밝혀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8.0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보 염태영은 이번 선거에서도 ‘네거티브 없는 클린선거’를 지향합니다. 125만 수원시민의 위상과, 누려야 할 권리, 가치만을 위해 고민하겠습니다.”

염태영 더불어민주당 수원시장 후보는 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 같이 입장을 밝히고, “6.13 지방선거를 마칠 때까지 공명선거에 임할 것”을 선언했다.

염 후보는 “(상대후보가) 공명선거를 해치는 ‘적폐’ 행위로 초지일관하고 있다”며 “실체도 없는 네거티브 선거에 유권자들은 식상해 하고, 피로도 역시 높아지고 있으며 반드시 거센 역풍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전언했다.

그는 이어 “수원시민의 행복만을 고민하고 만든 정책으로 승부할 것과 (이번 6.13지방성거)가 축제의 장으로 승화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면서 “정책선거를 외면한 네거티브 선거유형의 강력한 심판”을 주문했다.

염 시장 후보는 또 사전투표에 대한 중요성도 강조했다.

그는 “8일과 9일 양일간 이어지는 사전투표로 막말정치, 발목정치, 네거티브정치를 심판해 달라”면서 “이는 수원미래발전, 수원특례시대, 수원의 가치에 투표하는 것”이라고 했다.

아울러 염 시장 후보는 “지난 8년의 시정운영 경험과 열정으로 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노력하고 흔들림 없는 더 큰 수원 완성을 향해 '참된 키잡이'가 되겠다.”면서 “수원의 가치를 드높일 수원특례시 실현을 위해서라도 ‘사전투표와 6.13 지방 선거’에서 보여 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마지막으로 염태영 수원시장 후보는 “수원특례시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며 “‘사람중심의 더 큰 수원’, ‘새로운 도약 앞에 선 수원’의 비상을 위해 열과 성을 다 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