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로타리 3600지구 안성로타리 클럽, 소외계층 위해 500만원 기부
상태바
국제로타리 3600지구 안성로타리 클럽, 소외계층 위해 500만원 기부
  • 오재빈 기자
  • 승인 2018.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 로타리클럽(임교준 회장)은 지난 1월 11일 소외계층 의료비 지원에 써달라며 성금 500만원을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김용숙 원장)에 전달했다.

안성 로타리클럽은 실직 등 갑작스러운 위기 사유로 몸이 아파도 도움 받을 길이 없어 치료 받지 못하는 대상자가 늘어나고 있다는 안타까운 사연을 접한 뒤 매년 안성병원에 의료비를 후원하고 있다.

임교준 회장은 “안성시 관내에서 돈이 없어 치료받지 못하는 사람은 없어야 한다며, 건강해야만 자립도 가능한 만큼 의미 있는 사업에 적극 후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숙 원장은 “안성 로타리클럽과 안성병원이 인연을 맺게 되어 감사하게 생각한다, 귀한 성금을 목적에 맞게 소중하게 쓰겠다”라며 고마운 마음을 전달했다.

이 기금은 공적 지원을 받을 수 없는 위기 대상자의 치료비를 지원하는데 쓰일 계획이며, 안성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읍·면·동 포함)와 협력하여 대상자를 발굴하고 전문가 심의를 거쳐 지원해나갈 방침이다.

안성 로타리클럽은 2016년 1월부터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과 MOU를 체결하고 관내 취약마을을 매월 정기적으로 방문하여 무료진료를 진행하고 있으며, 경계선 사각지대 의료비까지 지원하는 등 관내 의료 소외예방에 앞장서고 있어 지역의 귀감이 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