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수원시 공유자전거 대여 사업 벤치마킹
상태바
평택시의회, 수원시 공유자전거 대여 사업 벤치마킹
  • 오재빈 기자
  • 승인 2018.0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의회와 평택시는 지난 5일 수원시의 공유자전거 대여 사업을 벤치마킹하여 평택시 실정에 맞는 공유자전거를 도입하고자 수원시를 방문했다.

이날 벤치마킹에는 평택시의회 박환우 의원을 비롯해 평택시 건설하천과 신희영 과장, 자전거도로팀 한준수 팀장 등 7명이 함께했다.

벤치마킹에 참가한 평택시 관계자들은 먼저 수원시청 근처 공유자전거 운영 현장을 답사하고, 수원도로교통관리사업소로 이동하여 수원시 자전거문화팀 한상배 팀장에게 공유자전거 운영 및 이용방법에 대해 설명을 듣고 질의응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수원시는 지난해 12월부터 언제 어디서나 스마트폰을 활용해 자전거 대여 반납이 가능한 ‘스테이션 없는 무인대여 자전거’ 사업을 운영하고 있으며, 민간사업자 유치를 통한 예산 절감, 이동경로를 알려주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효율적인 자전거 정책 추진, 민간사업자에게 자전거 주차요금 부과를 통한 세수 확보,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통한 에너지 절감 및 교통체증 문제 해결 등을 주요 성과로 내세우고 있다.

박환우 의원은 “벤치마킹을 통해 얻은 경험이 평택시 실정에 맞는 스마트 공유자전거를 도입하고, 평택 시민들이 자유롭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중요한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