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안성팜랜드, 봄바람에 일렁이는 호밀밭 축제 개막
상태바
농협 안성팜랜드, 봄바람에 일렁이는 호밀밭 축제 개막
  • 오재빈 기자
  • 승인 2017.0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록 파도가 물결치는 호밀밭의 장관, 다양한 호밀 체험도 준비되어 있어

농협 안성팜랜드가 오는 4월 21일(금)부터 6월 6일(화)까지 안성 호밀밭 축제를 개최한다.

농협 안성팜랜드 대표 볼거리인 10만평 초원에 펼쳐진 광활한 호밀밭을 메인 테마로 호밀빵 만들기, 호밀 짚공예체험, 호밀 구워 먹기 등 다양한 호밀 체험과 면양과 달리기, 양털 깎기 등 즐거운 가축 체험이 진행된다.

축제 기간 동안 호밀밭을 개방해 입장객들이 호밀밭을 산책할 수 있으며, 멀리 떠나지 않아도 수도권 내에서 눈부시게 아름다운 초록빛의 호밀밭의 만날 수 있어, 매해 10만 명이 넘게 축제를 방문하고 있다.

드넓은 초지에 펼쳐진 초록 물결의 호밀밭뿐만 아니라 화사한 유채꽃은 보는 이들의 감탄을 불러일으켜 저절로 셔터를 누르게 돼 안성 호밀밭축제는 많은 사진가들의 출사지로 유명하다.

안성 호밀밭 축제 관계자는 “5월이 되면 호밀이 성인 키 높이만큼 자라 따사로운 봄날 수많은 호밀이 바람에 흔들리는 소리를 들으며 산책하는 것이 축제의 묘미”라며 “넓은 초원을 바라보며 일상의 스트레스를 버리고, 힐링할 수 있다”고 전했다.

축제 기간 동안 다양한 호밀 체험이 마련될 예정으로 이번 축제는 직접 먹고, 만지며 오감으로 호밀을 느낄 수 있도록 구성했다.

호밀빵을 만들어 보거나, 호밀이 자라나는 순서에 따라 호밀 피리 만들기, 호밀 구워 먹기, 호밀 타작 체험도 만날 수 있으며, 식당에서는 어디에서도 볼 수 없는 호밀전, 호밀 튀김 등 호밀을 이용한 호밀 정식을 구성했다.

또 하나의 이벤트로 5월 3일부터 9일까지 어린이를 위한 특별한 공연도 준비되어 있으며, 신기한 마술쇼로 흥겨운 축제 분위기를 고취시키고, 어린이 신발·편자 던지기 대회를 통해 게임은 물론 선물도 받아 갈 수 있다.

농협 안성팜랜드 이일규 사장은 “아름다운 안성팜랜드 초지에 조성된 호밀밭 산책길을 걸으며, 바쁜 일상 속에서 느껴보지 못한 자연과 여유를 느껴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