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김성녀의 뮤지컬 모노드라마 ‘벽속의 요정’
상태바
용인문화재단, 김성녀의 뮤지컬 모노드라마 ‘벽속의 요정’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6.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김성녀의 30여 년 연기 내공이 빛나는 1인 32역 명연기
50년 세월을 넘나들며 펼쳐지는 애틋하고 감동적인 사랑 이야기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정찬민)은 김성녀의 뮤지컬모노드라마 ‘벽속의 요정’을 오는 11월 9일(수) 오후 7시 30분 용인시여성회관 큰어울마당에서 공연한다.

스페인 내전 당시 실화를 토대로 한 ‘벽속의 요정’은 배우 김성녀와 연출가 손진책의 만남으로 화제가 되어 2005년 초연 이래 10년이 지난 현재까지 공연마다 매진 기록을 세우고 있다.

이 작품을 통해 생애 첫 모놀로그 연극에 도전한 배우 김성녀는 1인 32역을 소화하는 명연기를 선보임으로써 2005년 ‘올해의 예술상’과 ‘동아연극상 연기상’ 등을 수상하여 연기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번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하는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 공감’ 사업의 일환으로 사업비 일부를 복권기금의 지원을 받아 지역민들의 수준 높은 문화 향유를 도모하기 위하여 기획되었다.

前국립극단 예술 감독 손진책의 절제되면서도 빼어난 연출과 동아연극상 희곡상에 빛나는 배삼식의 탁월한 각색 등 각 분야에서 최고로 꼽히는 예술가들의 노련함이 세대를 초월하는 웃음과 눈물을 전달할 예정이다.

초등학생부터 65세 이상 어르신들까지 전 연령대가 함께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공연으로, 티켓 가격은 전석 1만원이다. 예매는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 인터파크 티켓 또는 매표소(031-260-3355/3358)에서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