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오페라, 모차르트의 ‘피가로의 결혼’
상태바
씨네오페라, 모차르트의 ‘피가로의 결혼’
  • 오재빈 기자
  • 승인 2016.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정찬민)은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상설기획공연 씨네오페라의 5월 공연으로 오는 5월 21일 오후 3시 용인포은아트홀에서 모차르트 최고의 걸작 오페라로 손꼽히는 ‘피가로의 결혼’을 상영한다.

‘돈 조반니’, ‘코지 판 투테’와 함께 모차르트 최고의 걸작 오페라로 알려진 ‘피가로의 결혼’은 작가 보마르셰의 속편을 모티프로 작가 로렌초 다 폰테가 작업했다. 초연 당시 신분제도에 정면으로 도전한 내용 때문에 공연이 금지되며 사회적 이슈가 되기도 했다.

전편인 ‘세비야의 이발사’에 어렵게 난관을 뚫고 결혼한 알마비바 백작과 로지나 커플이 속편인 ‘피가로의 결혼’에서 마주치기만 하면 싸우는 부부로 등장한다. 지난 3월 12일 씨네오페라 작품으로 상영했던 파리국립오페라 버전의 ‘세비야의 이발사’와 비교하여 그 후 이야기를 뉴욕메트오페라 버전으로 감상하게 되는 기회가 될 것이다.

작가 로렌초 다 폰테의 대본 작업과 동시에 작곡 작업을 함께 한 모차르트는 아리아 ‘그대가 춤추기 원할지라도’, ‘사랑의 신이여, 위로해주소서’ 등 절묘하게 배역과 흐름에 맞는 주옥같은 음악을 선사한다.

이번 프로덕션은 1920년대 후반의 부유층 가정으로 배경을 설정하여, 근사한 베이스 바리톤 일다르 압드라자코브가 영리한 하인 피가로 역으로 전체 극을 이끌며, 그의 신부 수잔나 역은 말리스 페테르젠, 바람둥이 백작 역은 페터 마테이, 그 때문에 속상한 백작부인 로지나 역은 마리나 포플라프스카야, 호색한인 젊은 시동은 이자벨 레오너드가 맡아 완성도 높은 무대를 꾸민다.

씨네오페라 감상의 또 다른 즐거움인 프리렉처(Pre-lecture)는 용인포은아트홀에서 공연 상연 전 오후 2시 10분부터 30분간 황지원 전문 오페라 평론가의 해설로 진행되며, 당일 공연티켓을 지참한 관객은 지정된 좌석에서 무료관람이 가능하다.

전석 1만원의 저렴한 티켓 가격은 계속 진행되며, 티켓 예매는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 및 인터파크 티켓와 전화 및 현장 예매는 매표소(031-260-3355/3358)에서 가능하다.

공연 개요
○ 공 연 명 : 2016 씨네오페라 – 모차르트「피가로의 결혼」
○ 일 시 : 2016년 5월 21일(토) 오후 3시
※프리렉쳐 무료관람 / 강연 : 황지원 14시 10분(30분간 진행)
○ 장 소 : 용인포은아트홀
○ 출 연 : 지휘_ 제임스 레바인
연출_ 리처드 에어
출연진_ 일다르 압드라자코브(피가로 役), 말리스 페테르젠(수잔나 役), 페터 마테이(바람둥이 백작 役), 마리나 포플라프스카야(백작부인 로지나 役), 이자벨 레오너드(시동 役)
○ 관람등급 : 초등학생 이상 관람가
○ 관 람 료 : 전석 1만원
○ 예 매 : 031-260-3355, 58 / www.yicf.or.kr / 인터파크 티켓
○ 할 인 : 매니아권(전년도 구매자), 릴레이권(전월 구매자), 3인 이상, 15%
문화패스(92년생 미만 학생)본인 5천원 등

○ 이후 상영일정 :
7월 9일 - 바그너, 신들의 황혼(니벨룽겐의 반지 4부)
10월 15일 - 모차르트, 코지 판 투테
11월 12일 – 베르디, 맥베스
12월 10일 – 레하르, 메리 위도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