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30일 ‘정오의 문화디저트’ 무료 공연 열어
상태바
용인문화재단, 30일 ‘정오의 문화디저트’ 무료 공연 열어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6.0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 맞아 용인시청 1층 로비에서 개최
제3군사령부 군악대와 함께 시민을 위한 맛있는 문화디저트 차려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정찬민)의 기획공연 ‘정오의 문화디저트’가 오는 30일 낮 12시 20분 용인시청 1층 로비에서 열린다.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 시청을 이용하는 직원과 시민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무료 공연이 펼쳐지는 ‘정오의 문화디저트’는 점심식사 후 나른한 몸과 마음을 다양한 예술 콘텐츠로 채워주며 시민의 문화 향유를 위한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지난 달 클래식 공연을 유쾌하게 풀어낸 ‘얌모얌모 콘서트’에 이어 이번 달에는 제3군 사령부 군악대가 찾아온다. 1973년 창설 후 연간 300회가 넘는 연주활동을 성공적으로 실시해 오고 있는 제3군사령부 군악대는 민·관·군 합동 음악회와 찾아가는 음악회 등을 통해 군 장병 정서 함양과 바른 육군 상 확립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20여명의 빅밴드로 구성하여 ▲어쿠스틱 버전으로 편곡한 ‘봄봄봄’과 ‘벚꽃엔딩’ ▲화려한 타악 퍼포먼스 ▲현악 3중주로 재해석된 ‘아리랑’ ▲감미로운 색소폰 합주 등을 선보이며 청사 내를 웅장한 사운드로 가득 채울 예정이다.

용인문화재단 정찬민 이사장은 “열린 시청 공간에서 점심시간을 이용하여 문화를 즐길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니 많은 분들이 찾아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연은 전석 무료이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www.yicf.or.kr) 또는 시민문화팀(031-323-5571)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