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우 부지사, 노숙인 대상 돼지고기 나눔행사 열어
상태바
이기우 부지사, 노숙인 대상 돼지고기 나눔행사 열어
  • 정춘용 기자
  • 승인 2015.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기우 경기도사회통합부지사가 연말연시를 맞아 16일 오전 7시 30분 수원 무료급식소 ‘무한돌봄 정 나눔터’에서 ‘사랑이 묻어나는 한돈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

농협 중앙회 경인지역본부 후원으로 열린 이날 한돈 나눔행사에서 이기우 사회통합부지사는 수원역 정 나눔터를 찾아 노숙인에게 아침식사를 제공하고 200kg(350만원 상당)의 한돈(韓豚)을 해뜨는 집 등 도내 노숙인 자활시설 10곳에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기우 경기도 사회통합부지사를 비롯해 오경석 농협중앙회 경인지역본부장, 김대술 수원 다시서기노숙인종합지원센터장과 정충일 희망의쉼터 자활시설장 등 10여개의 자활시설 관계자가 함께했다.

이 부지사는 “노숙인에게 마음으로 나누는 따뜻한 식사를 대접 하고있는 무료급식 관계자들과 한돈 200Kg을 후원해주신 농협 중앙회 경인지역본부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행복해야 할 연말 연시에도 행복해하지 못하는 이웃들이 웃음을 잃지 않도록 따뜻한 경기도를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수원 무료급식소 ‘무한돌봄 정 나눔터’는 현재 수원시와 다시서기노숙인종합지원센터에서 운영하고 있으며, 1일 300여명에게 급식을 지원하고 있다.

급식은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오전 7시 30분부터 8시까지, 오후 7시 20분부터 8시 20분까지 하루 두 차례 한벗교회, 함께하는 교회(광야119) 에서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