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참여형 연극 ‘정신없는 도깨비’공연
상태바
용인문화재단, 참여형 연극 ‘정신없는 도깨비’공연
  • 오재빈 기자
  • 승인 2015.0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놀이하듯 즐기며 관객과 함께 극 완성<br>자녀와의 색다른 경험을 원하는 부모에게 안성맞춤 프로그램
(재)용인문화재단이 상주단체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사다리연극놀이연구소와 공동으로 진행하는 참여형 놀이연극 ‘정신없는 도깨비’가 다음날 4일부터 6일까지 용인포은아트홀 리허설룸(1)에서 열린다.

‘정신없는 도깨비’는 돌아서면 까먹는 도깨비가 어제 돈 갚은 것을 까먹고 오늘 또 돈을 갚으러 송이네 집에 가면서 벌어지는 송이와 도깨비의 따뜻한 우정이야기로,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춘 놀이를 자연스럽게 하며 관객과 함께 극을 완성해 가는 형식이다.

도깨비들이 하는 숨바꼭질을 함께 해보고, 수수께끼를 좋아하는 도깨비, 씨름을 좋아하는 도깨비도 만나 그들을 물리칠 방안을 생각하고 놀이하는 시간이 주어진다. 또한 전래 이야기와 전래 놀이 속에 담긴 해학과 따뜻한 정서를 느껴볼 수 있어 자녀와의 색다른 경험을 원하는 부모에게 안성맞춤인 프로그램이다.

5세 이상의 가족 관객을 대상으로 하며, 프로그램의 특성상 회당 아이와 성인 보호자 1인씩 총 30쌍만 참여 가능하다.

이번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사다리연극놀이연구소는 지난 1998년 발족된 국내 최고의 연극놀이 전문가 집단으로, 연령별, 대상별 다양한 연극놀이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교육과 연극의 접목을 꾸준히 시도하고 있다.

(재)용인문화재단 관계자는 “상주단체가 가지고 있는 특장점을 잘 활용한 어린이 교육프로그램으로, 자녀와 부모가 함께 연극놀이를 접하며 친밀감을 높임으로써 정서 함양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 (재)용인문화재단 예술교육팀 031-260-333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