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무예24기, 마샬아츠 등 접목한 새로운 공연 선보인다
상태바
수원시 무예24기, 마샬아츠 등 접목한 새로운 공연 선보인다
  • 권오규 기자
  • 승인 2015.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수원시립공연단으로 새롭게 태어난 무예24기 시범단이 광복 70주년을 맞아 오는 15일부터 새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그동안 무예24기 시범단은 화성행궁 앞 신풍루에서 매일 2회 진행되는 상설공연 공연으로 수원시의 얼굴이자 대한민국의 대표 문화관광 상품으로 손꼽히며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시범단은 기존 무예24기 공연에 무용과 아크로바틱, 마샬아츠 등 각 분야의 전문가를 단원으로 위촉해 새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시립공연단 장용휘 예술감독은 “새롭게 선보일 프로그램은 무예24기의 특징인 간결한 멋과 호쾌한 무예중심의 공연에 역동적이고 화려한 동작 등을 가미하여 한층 더 성숙하고 드라마틱한 공연이 될 것이다”라며 새 프로그램에 대한 기대와 자신감을 내비쳤다.

수원시립공연단의 무예24기 시범단은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프로그램뿐만 아니라 수원시립공연단 창단공연 창작뮤지컬‘바리’에서도 주요배역을 맡아 무예24기 시범공연에서는 볼 수 없었던 다양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창단공연은 오는 9월 18일부터 20일까지 SK아트리움에서 펼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