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문화재단, 희망을 전하는 신년음악회 ‘희희낙락’ 개최
상태바
광주시문화재단, 희망을 전하는 신년음악회 ‘희희낙락’ 개최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2.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 국악 명창 김영임&트로트 여왕 김용임과 함께 2023 계묘년 힘차게 연다
내년 문화예술 사업 라인업 공개, 더 풍부하고 다양한 콘텐츠 진행 예정

[경기eTV뉴스] (재)광주시문화재단(대표이사 오세영)이 새해의 희망을 기원하는 2023 신년음악회 ‘김영임&김용임과 함께하는 희희낙락’을 1월 11일(수) 남한산성아트홀 대극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신년음악회는 국악 명창 김영임과 트로트 여왕 김용임의 컬래버레이션 콘서트로, 경기민요 이수자이자 국악계의 아이돌 고금성과 소리를 사랑하는 소리엄마 전영랑까지 더해져 우리 전통음악과 흥겨운 트로트의 조화를 선보인다.
이날 공연에서는 김영임의 <아리랑>, <한오백년>, 김용임의 <부초 같은 인생>, <사랑의 밧줄>, 고금성의 <청춘화살>, 전영랑의 <나는 열일곱살이예요> 등 풍부한 콘텐츠로 우리의 흥과 멋을 보여주고 관객에게 신년의 희망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1월 11일(수) 19시 30분에 남한산성아트홀 대극장에서 진행되며, 티켓은 1층 4만 원, 2층 3만 원으로 신년을 맞이하여 희희할인(4인 이상 예매 시 30%), 낙락할인(3인 예매 시 20%)이라는 특별 이벤트도 마련했다. 공연 및 예매 관련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광주시문화재단은 2023년에도 더욱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시민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제2회 너른고을 청소년음악콩쿠르부터 연극 및 클래식 등 장르별 공연예술 페스티벌, 남한산성문화제와 왕실도자기축제 등 광주시 대표 축제가 진행된다.

또한 찾아가는 영화관, 예술 아카데미 등 일상에서 경험할 수 있는 문화예술 프로그램이 다채롭게 준비돼 있으며, 더불어 2024년 세계 관악 컨퍼런스(WASBE) 준비를 위해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재)광주시문화재단 오세영 대표이사는 “새해의 희망찬 메시지를 전하는 신년음악회로 광주시문화재단의 2023년 시작을 알리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더 다채롭고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시민들을 찾아갈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