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한국장애인 인권상 수상…‘착한 셔틀버스 운행’ 우수사례
상태바
성남시, 한국장애인 인권상 수상…‘착한 셔틀버스 운행’ 우수사례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2.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성남시는 착한 셔틀버스 운행 등이 우수사례로 뽑혀 12월 2일 한국장애인 인권상을 수상했다.

성남시, 한국장애인 인권상 수상…‘착한 셔틀버스 운행’ 우수사례
성남시, 한국장애인 인권상 수상…‘착한 셔틀버스 운행’ 우수사례

시는 이날 오후 2시 서울 영등포구 이룸센터 이룸홀에서 열린 ‘제24회 한국장애인 인권상 시상식’에서 기초자치 부문 인권상(훈격 국회의장상)을 받았다.

한국장애인 인권상은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이 장애인 인권증진과 차별 없는 사회를 만드는데 애써온 개인과 단체, 지방자치단체에 주는 상이다.

성남시는 장애인 이동권 보장을 위해 2020년 10월 당시 전국 최초로 도입한 ‘착한 셔틀버스’ 운행이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착한 셔틀버스는 성남지역 13곳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에서 근무하는 중증 장애인 90여 명을 대상으로 자택에서 근무지까지 출근을 지원한다.

25인승 미니버스 차량 9대가 9개 노선에서 운영 중이며, 전문 승하차 보조원이 장애인의 승하차를 돕는다.

보호자와 시설장이 실시간 버스 위치를 확인할 수 있는 기기가 달려 있어 돌발 상황 때 신속히 대처할 수 있다.

안전한 출근 서비스를 제공해 중증 장애인의 고용 안전망을 구축하고 있다는 평가다.

이 외에 장애물 없는 환경 조성사업 등이 호평을 받았다.

신상진 성남시장은 “성남시 등록 장애인은 전체 인구의 3.9%인 3만5881명”이라면서 “다양한 욕구에 귀를 기울여 장애인에 맞춤형 서비스를 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