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포스코인터내셔널, 인천깃대종 보전에 함께 하기로
상태바
인천시-포스코인터내셔널, 인천깃대종 보전에 함께 하기로
  • 정춘용 기자
  • 승인 2022.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인천 지역 생물다양성 증진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
인천 깃대종과 야생생물 보전․증진 사업 등 지속가능한 발전 토대 마련에 협력

[경기eTV뉴스]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은 22일 시청 본청 접견실에서 인천 지역 생물의 서식환경을 개선하고 지속가능한 발전 토대를 마련하고자 ㈜포스코인터내셔널(대표 주시보)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박덕수 행정부시장과 한성수 포스코인터내셔널 경영지원본부장이 22일 시청 접견실에서 열린 '인천지역 생물다양성 증진을 위한 인천광역시-포스코인터내셔널 상호협력 업무협약식'에서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덕수 행정부시장과 한성수 포스코인터내셔널 경영지원본부장이 22일 시청 접견실에서 열린 '인천지역 생물다양성 증진을 위한 인천광역시-포스코인터내셔널 상호협력 업무협약식'에서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천혜의 생태환경을 갖춘 인천시와 포스코인터내셔널이 상호 협력해 인천 깃대종과 야생생물의 보전증진 사업을 공동으로 발굴․추진해 인천 지역 생물다양성을 증진시키기 위해 체결됐다.

협약식에는 박덕수 인천시 행정부시장과 한성수 포스코인터내셔널 경영지원본부장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인천시는 생물다양성 보전․증진 사업을 발굴하고 행정적 지원을 하며, 포스코인터내셔널은 사업에 적극 협력․참여하며 재정적인 지원을 하기로 했다.

양 기관은 첫 협력사업으로 ‘저어새생태학습관’부속 시설물 설치와 ‘동막역 인천 깃대종 홍보부스’내 컨텐츠 제작․설치를 추진하기로 했다.

‘저어새생태학습관’은 남동구 고잔동 711번지 일원 남동유수지에 2020년 12월 준공돼 생태교육장과 탐조관광 거점으로 이용되고 있다. 또한, 시는 지난 3월 인천지하철 1호선 동막역에 ‘저어새생태학습관’을 부기해 인천 깃대종을 시민들에게 알리고 있으며, 동막역 대합실에는 올해 말 준공을 목표로 ‘인천 깃대종 홍보부스’을 설치 중이다.

양 기관은 이외에도 앞으로 3년간 인천 지역 생물다양성 보존․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발굴해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박덕수 행정부시장은 “생물다양성을 보존하는 것은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핵심 과제”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생태도시 인천 구현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