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MG새마을금고 ‘119원의 기적’ 기부 동참
상태바
인천시 MG새마을금고 ‘119원의 기적’ 기부 동참
  • 정춘용 기자
  • 승인 2022.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인천소방본부(허석곤 본부장)는 6일 인천시 MG새마을금고가 재난 현장에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시민들을 돕기 위해 119원의 기적 프로젝트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인천시 새마을금고 119원의 기적 기부금 전달.
인천시 새마을금고 119원의 기적 기부금 전달.

119원의 기적은 2019년 8월 전국 최초로 인천 소방공무원들 사이에서 자발적으로 시작되어, 재난피해로 절망에 빠진 시민들을 돕기 위해 하루 119원씩 기부하는 캠페인이다. 올해로 3년 차를 맞아 현재까지 67가구에 2억4000여만원을 긴급 지원했다.

동참 기념식에는 권기동 새마을금고중앙회 이사, 유경진 새마을금고중앙회 인천지역본부장, 조상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허석곤 인천소방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기부금은 3286만9000원으로, 새마을금고중앙회와 인천시 새마을금고 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마련됐다.

권기동 이사는 “재난 현장에서 피해를 입어 절망에 빠진 시민들에게 희망과 용기가 되길 바란다며,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인천 새마을금고가 함께 하겠다”라고 말했다.

허석곤 본부장은 “기부하신 모금액이 시민들에게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소중하게 쓰겠다. 캠페인에 동참해주신 인천시 새마을금고에 감사드린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