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에 ‘자매도시 초청’
상태바
안성시,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에 ‘자매도시 초청’
  • 오재빈 기자
  • 승인 2022.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지난 9월 30일부터 나흘간 진행된 2022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에 국내외 4개 자매(우호)도시 대표단을 초청해 화합의 장을 마련했다.

미국 브레아시 대표단.
미국 브레아시 대표단.

이는 지난 2018년 이후 4년만으로, 미국 브레아시의 세실리아 허프 시장, 베트남 뚜엔광성의 황비엣푸옹 인민위원회 부위원장, 제주 서귀포시 오임수 부시장, 서울 종로구 권오선 행정국장 등이 참석해 바우덕이 축제의 개막을 함께 축하했다.

각 도시의 대표단들은 바우덕이 축제의 하이라이트인 줄타기 공연을 함께 관람하고 축제장 내에서 다양한 먹거리와 체험부스를 즐겼다.

베트남 뚜엔광성 대표단.
베트남 뚜엔광성 대표단.

축제 프로그램 이외에도 미국 브레아시 대표단은 안성시 청소년들의 브레아시 홈스테이 사업 참가에 관해 협의했으며 양성면 미리내 마을에서 고구마 캐기 체험을 했다. 베트남 뚜엔광성 대표단들은 안성의 농심 공장을 견학하고 안성시농업기술센터에서 유관부서 담당자들과 계절근로자 프로그램 도입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서귀포시 대표단은 박두진 둘레길 등을 함께 걸으며 안성의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방법에 대해 논의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바우덕이 축제를 축하하기 위해 안성에 오신 국내외 자매(우호)도시 대표단 분들을 진심으로 환영한다. 머무는 동안 대한민국 대표 축제인 「안성맞춤 남사당 바우덕이 축제」를 마음껏 즐기시길 바라고, 이번 방문을 계기로 각 도시들과 교육, 관광, 농업 등 다양한 분야로 협력의 범위를 넓혀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