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미래에셋증권, 영세‧중소 카드 가맹점의 디지털 결제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
상태바
IBK기업은행-미래에셋증권, 영세‧중소 카드 가맹점의 디지털 결제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2.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미래에셋증권과 ‘영세·중소 카드 가맹점의 디지털 결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14일 서울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에서 열린 ‘영세‧중소 카드가맹점의 디지털 결제 지원을 위한 IBK기업은행‧미래에셋증권 업무 협약식’에서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오른쪽)과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이 업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기업은행]
14일 서울 을지로 기업은행 본점에서 열린 ‘영세‧중소 카드가맹점의 디지털 결제 지원을 위한 IBK기업은행‧미래에셋증권 업무 협약식’에서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오른쪽)과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이 업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기업은행]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기업은행은 올 하반기에 출시되는 ‘BOX POS NFC 결제’ 內 ‘미래에셋 Pay’를 탑재할 예정이다. 

‘BOX POS NFC 결제’는 구매고객이 핸드폰을 사용해 간편결제 시 사용가능한 결제수단을 제공해주는 통합 결제 서비스이다. 어떤 결제수단이 이용 가능한지 가맹점에 물어봐야 하는 불편함을 해결해 가맹점과 구매고객의 결제 편의성을 제고했다.

기업은행은 ‘BOX POS NFC 결제’를 이용해 물품 구매 시 근거리무선통신(NFC) 기술을 활용한 아이폰 간편결제 서비스인 ‘미래에셋Pay’를 결제수단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미래에셋페이 앱을 다운받고 보유하고 있는 신용카드를 등록 후 즉시 이용이 가능해 소상공인과 구매고객이 편리하게 결제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다양한 간편결제수단이 등장하면서 가맹점주는 단말기를 업그레이드 해야하고, 구매고객은 결제시 페이 종류에 제한을 받는 불편함이 있었다”며, “BOX POS NFC 결제를 통해 구매고객과 가맹점 모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통합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