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폭우로 한강공원 수영장 운영 중단…한강공원 방문 자제
상태바
서울시, 폭우로 한강공원 수영장 운영 중단…한강공원 방문 자제
  • 권오규 기자
  • 승인 2022.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우경보 및 팔당댐 방류량 증가로 한강공원 수영장 및 물놀이장 8월 9일(화)부터 운영 중단
기상상황 호전 및 현장 복구 시까지… 시민 안전 위해 양해 부탁
시 한강사업본부, 호우시 하천변은 위험 지역으로 한강공원 전역 방문 자제 당부

[경기eTV뉴스]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중부지방 집중호우에 따라 8월 9일(화)부터 한강공원 수영장 4개소(뚝섬․여의도․광나루․잠원) 및 물놀이장 2개소(난지․양화) 운영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한강공원 수영장 및 물놀이장 운영 중단은 현장 복구 시까지 지속될 예정이다.

8일 호우경보 발효로 기록적 폭우를 기록하고 있으며, 한강 수위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팔당댐 방류량도 9일 01시를 기해 1만2000㎥/s를 넘어섰다.

덧붙여, 호우시 하천변은 위험 지역으로 한강공원 방문을 자제하고, 일부 침수구역의 경우 기상 상황이 호전되고 한강 수위가 낮아지더라도 복구 작업이 진행되므로 해당 구간은 우회할 것을 당부했다.

윤종장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장 “한강공원 수영장 및 물놀이장 운영 중단은 안전을 위한 결정으로 시민 여러분의 양해를 부탁드린다”라며, “또한, 호우 시 한강공원 이용을 자제하시고, 안전에 각별히 유의하시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