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교육청, 난독증·경계선지능 학생 지원에 민·관·학 맞손
상태바
인천광역시교육청, 난독증·경계선지능 학생 지원에 민·관·학 맞손
  • 정춘용 기자
  • 승인 2022.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eTV뉴스]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난독증 및 경계선지능 학생지원 지역기관 업무협약을 실시했다고 1일 밝혔다.

인천광역시교육청, 난독증·경계선지능 학생 지원에 민·관·학 맞손.
인천광역시교육청, 난독증·경계선지능 학생 지원에 민·관·학 맞손.

이번 협약식은 경인교육대학교 ▲기초학력클리닉 ▲김포나빛 아동청소년발달연구소 ▲아동발달연구소 마음 ▲이동주학습심리상담센터 ▲톡톡 언어학습심리센터 ▲다올언어 심리상담센터 ▲구래 아동발달센터 ▲이루언어심리발달센터 ▲우리아이 발달지원센터 ▲힐링아트 10개 기관이 난독증 및 경계선지능 학생지원을 위해 함께 했다.

인천시교육청 난독증 및 경계선지능 학생지원 사업은 인천광역시교육청 난독증 지원조례(2018년 11월 5일), 인천광역시교육청 경계선지능 학생 지원 조례(2022년 4월 21일)에 따라 난독증, 경계선 지능으로 학습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을 지원해 학업부적응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난독증이란 듣고 말하는 데는 어려움이 없지만 정상적인 지능과 교육에도 읽기와 쓰기에 어려움을 겪는 증상을 말한다. 경계선지능 학생은 표준화 지능검사 상 IQ 70~85 사이에 속하며 적응능력 일부에 손상이 있어 인지, 정서, 사회적으로 적응에 어려움을 겪는 학생이다.

도성훈 교육감은 “학교에서 지도가 어려운 난독증, 경계선지능 학생이 적기에 효율적이고 전문적인 진단과 치료 지원을 통해 학습 및 학교 적응 능력을 키워 훌륭한 사회 구성원으로 자랄 수 있도록 돕는 의미있는 사업이다”라며 “학생성공시대를 여는 인천교육을 위해 각자의 배움의 속도에 맞춰 결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지원을 해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