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행정안전위원회, 재난안전시설 등 주요사업 현장 방문
상태바
인천시의회 행정안전위원회, 재난안전시설 등 주요사업 현장 방문
  • 정춘용 기자
  • 승인 2022.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0만 인천시민 안전 확보 등을 위한 적극적 행보

[경기eTV뉴스] 인천광역시의회 행정안전위원회(위원장 신동섭)가 300만 인천시민의 안전 확보에 적극 나섰다.

인천시의회 행정안전위원회, 재난안전시설 등 주요사업 현장 방문.
인천시의회 행정안전위원회, 재난안전시설 등 주요사업 현장 방문.

인천시의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시의원들은 12일 남동유수지 및 119종합상황실 등 지역 내 재난안전시설과 주요사업 현장 총 5곳에 대한 현장방문을 실시했다.

우선 오전에는 남동유수지를 방문해 인천시 소관부서로부터 남동유수지 준설사업 진행상황을 보고 받은 후 방재시설 기능강화와 유수지주변 악취발생 민원해결을 위한 신속한 준설을 당부했다.

이어 방문한 소방본부 119종합상황실에서는 운영현황 점검과 함께 시민의 안전사고 예방과 구조를 위해 노력하는 소방공무원들을 격려했다.

또 오후에는 인재개발원, 도시철도건설본부, 인천관광공사, 인천연구원 등 인천시 소속 9개 기관이 오는 2024년 이전 예정인 루원복합청사 건립 예정지를 찾아 사업 진행상황을 점검했고, 인천국민안전체험관에서는 시민들의 재난에 대한 대처능력 함양으로 안전하고 행복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더욱 힘써 줄 것을 주문했다.

아울러 인천시 재난상황의 종합적 대응을 담당하고 있는 재난안전상황실에서는 직원 격려와 함께 재난상황관리를 위한 체계적인 대응체계 유지를 통해 시민안전 확보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부탁했다.

신동섭 위원장은 “시민의 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며 “제9대 전반기 행정안전위원회가 새롭게 구성된 만큼 위원님들과 협력해 인천시 재난관리 역량을 강화하는 등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고 시민 중심의 안전제일 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에 현장방문을 하지 못한 행정안전위원회 소관 주요 사업현장은 하반기에 순차적으로 방문해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청취하고, 발로 뛰는 의정활동을 펼쳐 시민불편을 최소화 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