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등 9개 공공 기관, ‘BEF 임팩트 오디션’ 으로 사회적 기업 성장 지원한다
상태바
캠코 등 9개 공공 기관, ‘BEF 임팩트 오디션’ 으로 사회적 기업 성장 지원한다
  • 권오경 기자
  • 승인 2022.0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17(일)까지 BEF(부산 사회적 경제 지원 기금) 임팩트 오디션 접수 받아 지원 기업 선정

[경기eTV뉴스]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사장 권남주) 등 부산지역 9개 공공기관은 오는 17일(일)까지 BEF(부산 사회적경제 지원 기금)를 통한 사회적 기업 성장 지원 프로그램인 ‘2022 BEF 임팩트 오디션’ 참가 기업을 모집한다.

2022년 'BEF Impact Audition' 참여 기업 모집 포스터. [사진=캠코]
2022년 'BEF Impact Audition' 참여 기업 모집 포스터. [사진=캠코]

참가 대상은 부산지역 내 소셜벤처, 사회적경제조직 및 사회적가치 (Social Impact) 창출을 목적으로 하는 기업이며, ▲기업가 정신 ▲성장성 ▲지속성 ▲영향력을 기준으로 심사하여 7개 기업을 선정한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기업은 우선, 전문 컨설팅 기관으로부터 기업 소개자료 작성 교육, Business Model 컨설팅, 멘토링 등 기업 성장을 위한 다양한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제공 받는다.

중간 평가를 거쳐 선발된 상위 5개 기업은 경연 형태의 투자설명회(데모데이) 참여를 통해 기업 홍보 및 투자 연계 기회를 얻을 수 있으며, 총 1억원 상당의 BEF기금 투자가 유치될 예정이다.

금번 BEF 임팩트 오디션은 오는 17일(일)까지 이메일(bef@rise.or.kr)을 통해 접수를 받는다. 지원 대상은 서류심사 등을 거쳐 7월 말 최종 선정 할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사)사회적기업연구원 홈페이지(www.rise.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창범 캠코 고용성장지원부장은 “BEF 최초로 시행하는 임팩트 오디션 사업에 역량 있는 소셜벤처 등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며, “비지니스 컨설팅 등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통해 우수 기업들이 더욱 성장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캠코 등 부산지역 9개 공공기관은 지난 5년간 51억7000만원의 BEF 기금 조성을 통해 부산지역 사회적경제 기업을 대상으로 금융지원 및 경영컨설팅, 인재육성, 판로지원 등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